언론에 보도된 하이시스

반도건설, 로봇기반 3D 프린팅 건설공법 도입

운영자
2023-04-24
조회수 265


반도건설이 국내 최초 로봇 기반 ‘3D 프린터’를 활용한 현장 시공을 진행했다고 20일 밝혔다.


2021년 건축용 3D 프린팅 전문기업 하이시스와 기술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한 반도건설은 지난 9일 ‘서대구역 반도유보라 센텀’ 아파트 조형 벽체구조물 시공을 위해 로봇 기반 3D 프린터를 투입했다.


건축 3D 프린팅 기술은 스마트건설 핵심기술 중 하나로 기존 방식 대비 20% 이상 저렴한 비용과 30% 이상의 공기 단축 등 건설 현장의 생산성을 높일 수 있는 기술이다.



건설 현장 인력난 해소와 각종 안전사고를 줄일 수 있고 거푸집을 사용하지 않기 때문에 건축 폐기물을 90% 이상 줄일 수 있는 친환경 공법으로 평가받는다. 특히 독특한 디자인을 손쉽게 구현할 수 있어 건축물의 가치와 개성을 높이는 데 도움이 된다.


반도건설은 이번에 시공한 조형 벽체구조물뿐만 아니라 화단, 벤치, 재활용처리장 등 아파트 단지 내 다양한 요소들에 3D프린팅 기법을 확대 적용할 방침이다.


이정렬 반도건설 시공부문 대표는 “협력사인 하이시스와 공동 기술개발을 통해 향후 건축용 3D 프린팅 분야를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링크: https://www.donga.com/news/Economy/article/all/20230320/118430262/1